미분류

웹2.0 측정할 수 없다면 사업할 수 없다! [실천편]

측정되는 숫자는 항상 일치한다.
도서의 판매와 측정이 어떤 관계인지 정확히 보여주는 사례를 보여주기 위해 현재 판매되고있는 책의 성별, 연령별, 지역별로 구분되는 리포트가 나오는 교보의 SCM에서 인터넷 고객 성향분석과 그동안 도서판매를 위해 별도로 제작된 사이트인  www.sudoku365.com 와 cafe.naver.com/puzzler에 구글에서 제공하는 Analytics와 다음의 Webinside, 카페 회원 분석, 접속지역 분석, 멀티블로그에서 사이트의 유입량을 종합적으로 확인해보았다.   교보의 경우 인터넷에서 판매되는 데이터를 고객의 성별, 연령별, 지역별로 측정할 수 있는 기본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이 판매 데이터와 브랜드사이트인 스도쿠365의 고객 지역별 데이터가 일치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카페회원, 성별, 연령별이 구매 성별 연령별과 정확히 일치하는 것으로 보여 특정한 도서의 디자인, 재질, 타겟대상을 확정할 때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교보문고 판매 성별, 연령별, 지역별 분석   신문 다이렉트 노출   아침신문에 사이트URL 광고가 가나가기 때문에 즉각적으로 유입되는 사람들이 많음을 알 수 있다.
신문에 조그마하게 나가는 URL이지만 관심사가 있는 사람들에게는 꾸준한 유입을 늘릴 수 있다는 점이다. 이는 전체 방문자, 구입자중 서울, 경기 지역에 높은 분포도가 있는 것을 예로 들 수 있는데 아침무가지의 대부분이 서울, 경기 위주로 나가기 때문이다. 전국지인 스포츠서울, 스포츠칸의 경우에도 전국적인 홍보가 가능하지만 서울, 경기지역에 특히 많은 독자가 있어 이를 증명하는 것으로 보인다.
– 매주 6회, 6개 매체에 꾸준히 나가는 광고는 아직 인터넷 보다는 낫고 이벤트를 추가적으로 제공한다면 보다 많은 회원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다. – 개인적으로 브랜드 사이트에는 별도로 운영되는 유료모델의 서비스를 기획하고 있어 현재는 네이버카페로 회원유입을 링크로 유도하는 정도만 하고 있음   스도쿠 365 방문자 지역별 분석
네이버 카페 회원 성별 분석 홈페이지 = 카페와 연계 전략   홈페이지를 독립 도메인과 서버로 운영을 하고 있으면서 커뮤니티의 유입은 전문카페를 사용하여 운영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네이버나 다음의 경우 많은 사용자들의 유동성이 있고 검색 키워드에도 카페나 블로그에 대한 자사위주의 검색결과를 고려하고 있어 앞으로도 특유의 쏠림현상은 유효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카페에서 ->홈페이지로 유입할 수 있는 기회도 운영자가 된다면 얼마든지 가능하기 때문에 (초기화면, 외부링크, 사진 등) 운영의 묘를 살린다면 유입량을 늘릴 수 있다. 특히 바이럴 마케팅용 플래시 게임을 제작하여 카페 메인페이지에 붙여놓은 예로 네이버카페에서 -> 홈페이지로 유입되는 양이 많이 늘고 지속적으로 홈페이지를 방문해서 게임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이 늘고 있음을 추적할 수 있었다.
롱테일을 이루는 멀티블로그 운영
홈페이지의 유입되는 사이트중 직접관리하는 20여개의 블로그에서 홈페이지로 유입되는 양도 전체 3~40%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는 점이다. 모든 블로그 페이지에 링크를 ->홈페이지로 유도한 것은 아니지만 결국에 많이 뿌린만큼 관심을 보이는 페이지로 이어질 확율을 높일 수 있다는 것이 증명된 것이다. 멀티 블로그에 블로그 방문툴을 돌리지 않고도 과거의 영향력이 꾸준한 포스팅만으로도 방문이 계속 이루어진다는 것을 확인한 것이고 이것은 지속적인 마케팅만이 홍보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방문툴<->블로그<->홈페이지<->카페<->유입툴
검색엔진과 키워드
홈페이지를 네이버나 포탈에 유료로 등록하는 SEM을 하지 않은 상태에서 도메인을 다른 유입량은 다이렉트 부분이 가장크고 카페, 검색엔진, 지식인, 멀티 블로그 순으로 이뤄진다. 그중에 검색엔진은 네이버, 야후, 구글 순으로 블로그와 카페에 홍보하는 한국적SEO를 하는 것이 네이버에서 돈을 들이지 않고 검색결과를 높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야후, 구글의 경우에는 SEO를 적극 활용하였고 홈페이지에 메타테그, 키워드, 사이트맵등의 장치를 통해 검색유입량을 늘리고 검색순위를 1위~15위 안에 사이트, 멀티블로그의 포스팅을 끌어 넣을 수 있었다. 키워드의 경우 목표한 “스도쿠”라는 키워드 이외에 다른 키워드를 통해 유입되는 검색결과를 확인할 수 있어 SEO를 할 때 재조정을 할 수 있게 만들 수 있다.
LPO (Landing Page Optimizing)
고객을 집객하는 방법인 LPO는 커뮤니케이션으로 고객을 모을 수 있는 방법이다. 이는 꼭 사이트에 배너나 광고가 아니라 게시물이나 포스팅만으로 고객을 유입하는 방법이다. 원래 웹에서 사용하는 사업 방법이지만 도서판매에는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사용하였다.
1.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스도쿠 다이어리의 특성을 비디오로 리뷰하여 모든 사람들이 깊은 인상을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도서 정보를 비디오로 만들어서 올렸으며 책 자체에도 링제본, 반짝이는 소재, 엄지손 고정 구멍 등의 일반 스도쿠 책보다 편하다는 것을 강조   샘플 http://book.interpark.com/product/BookDisplay.do?_method=detail&sc.shopNo=0000400000&sc.dispNo=028022001014&sc.prdNo=200667094
2. 신뢰감을 준다.
신문에 고정적으로 연재되는 지면에 스도쿠다이어리의 정보를 노출시키로 카페 회원, 웹페이지, 홈페이지에 링크를 인터파크 한곳으로 걸었다. 리뷰를 유도할 수 있도록 선 구입자에게 서평을 쓰게 하는 이벤트를 카페에서 운영, 다양한 선물을 실제로 주어 혜택을 받은 사람들의 입소문을 제공한다.
3. 행동을 재촉한다.
인터파크에 할인쿠폰을 기간한정으로 제공하고 할인기간이 언제인 점을 카페메인, 웹페이지, 블로그 등에 지속적으로 노출시켜 웬지 구매해야 할 듯한 느낌을 준다. (향후에 지속적으로 제공예정)
LPO는 고도의 커뮤니케이션을 통한 판매방법이므로 신뢰성이 최우선이다. 고객의 심리파악을 우선시 하고 판매하고자 하는 제품에 특성을 커뮤니케이션에 접목하는 것이 필요한다.
고객의 행동을 촉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어 최근에는 동영상, 이미지, 애니메이션, 게임, 등에서 유입량을 늘리고 고객의 구매를 직접적으로 하게 하는 방법이 유행이다. 다만 측정을 정확하게 할 수 없는 바이럴한 부분이지만 구매URL을 내부링크에 연동하는 방법을 사용해서 측정한다. 웹인사이드에서 검색엔진, 유입사이트, 유입방법, 검색어 분석결과 구글 애널리틱스에서 추천사이트, 멀티블로그에서 유입되는 방문자 수

admin 에 대해

아르고나인|봄봄스쿨 대표직원 레고시리어스플레이 공인 퍼실리테이터 비주얼씽킹 기업강의, 디자인씽킹 강의 등을 진행하며 다양한 책을 저술했다. 현재는 96p.us 에서 상품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중

Related Posts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