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경영

자기최면으로 나를 속여라!

자기최면으로 나를 속여라!

일단 꽤 오랫동안 온라인에 글쓰는 일을 하지않고 책 작업에만 매달려서 두 권의 만화책을 진행하고 한권의 단행본에는 외부서평과 책에 들어갈 내용수정에 참여했습니다.

오늘 인쇄들어간 두 권의 만화책은 경제, 금융쪽에서 누구나 다 알 수 있는 인물로 작년을 진행하고 올해 전체 계약을 끝내고 편집작업을 마무리한 책입니다.

처음 교보문고 일서쪽에 단행본을 발견하고 이 책은 한국에서 되겠다 싶어서 시리즈중 몇권을 추려서 판권을 잡아두었고 현재 다른 책들에 대해서 이 경제, 금융 인물사 시리즈가 잘 되면 바로 진행할 생각입니다.

책이 거의 완성되어 에이전시에 표지와 저작권에 관한 페이지를 보내고 몇 일전 책의 감수자인 마크 모비우스가 일본출판사에서 한국판이 나온다는 소식을 듣고 국내 에이전시를 통해서 마케팅을 지원해줄 용의가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닥터 모비우스는 한국에 템플턴투자신탁운용의 사장이기도 하며 현재 싱가폴에서 근무중이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템플턴 측에서 홍보, 마케팅 팀에서 연락이와서 책의 홍보와 신문에 닥터 모비우스의 인터뷰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물론 책구매지원과 5월에 한국 방문 스케쥴에 대해서도 들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존경하는 인물중에 한명인데 결국 도움받을 수 있는 부분이 생겨서 다행입니다. ^^ 언론배본을 정말 잘 해야 하기 때문에 템플턴측과 조율을 해서 보도자료를 여러 형태로 만들어서 진행하려고 합니다.

요즘 경제시점처럼 출렁일 때 꼭 W자 의 패턴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마크 모비우스 만화는 이머징마켓에 대한 30년간 꾸준히 지켜보고 년간 200일 이상 이머징마켓을 돌며 가치투자를 하는 그의 철학과 성장과정, 돈에 휘둘리지 않고 꿈을 이루게 되는 과정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재미있게 본 책이고 경제경영쪽 인물에 대한 만화가 거의 없기 때문에 선택하였는데 잘 되리라 생각됩니다.

존 템플턴이 후계자로 스카웃한 마크 모비우스… 대단한 인물이며 20년간 36000%의 성장율을 보였으며 서브프라임 사태에서도 이머징마켓펀드는 10% 성장을 유지했다는 뉴스가 나올정도로 꾸준히 그리고 장기적인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상반기에는 불마켓이 온다고 선언하여 주목받고 있습니다. 시기도 적절해서 내심 잘될 것이라고 자기최면을 걸고 있습니다.

표지는 은별색으로 원래 이 시리즈가 색상 시리즈인데 저는 플래티넘이라고 이름붙였습니다. 백금처럼 엄청난 수익율을 올릴 수 있도록 ^^

함께 진행해서 같이 나오는 조지소로스는 표지가 골드입니다. 워렌 버핏이 투자에 실패하였을 때 그는 11억달러를 손에 쥐었죠… 함께 퀀텀펀드를 만든 짐로저스와 얼마전 영국에 뒤통수를 날려 파운드를 폭락시킨뒤 환차익으로 수억달러를 벌어들였죠~

그가 만든 헤지펀드는 “헤지(hedge)”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불확실한 침체장이나 위기때 빛을 발하는 투기에 가까운 투자방식이죠.

1992년 그를 유명하게 만든 검은 수요일 사건으로 영국의 파운드를 대량 매도하여 영국의 중앙은행인 영란은행을 파산상태로 몰아넣기도 했고 그를 통해 15억달러를 벌어들였죠.

30년간 5351배의 수익과 매년 수천억의 돈을 민주화운동에 기부하는 자선가의 모습을 띤 그도 처음부터 지금의 자리까지 그냥 온 것이 아닌 자신만의 철학을 시장을 통해서 보여주려고 하는 사람입니다.

그를 이야기할 때 함께 나오는 재귀성이론도 결국 헝가리에서 태어나 나치에게 박해받으며 미국으로 건너와 교수가 되지않고 투자의 길을 걷게된 현재까지의 과정이 인생안에 모두 담겨져 있다는 것을 깨닿게 되는 만화입니다.

너무 거창하지만 결국 대박난 투자가들의 위인전인거죠 ^^

최근 언론에 소로스가 계속 나오기 때문에 이 책도 언론에 노출이 잘 될 것같고, 동시에 경제관련 인물만화 두 권을 한꺼번에 내는 것도 그들의 지나온 길에서 위기를 넘길 수 있는 지혜를 배우게 하는 책으로 포지셔닝을 하고 있어서 보도자료나 시의적절한 내용을 담아서 언론릴리스를 할 생각입니다.

마지막으로 라이온북스와 5:5로 내는 웹심리학 책이 거의 완성되었습니다. 아마 내일 표지 확인하고 본문PDF로 교정을 보면 바로 인쇄에 넘어가게 될 것 같습니다. 이 책은 양장이라서 시간이 좀 걸리겠지만… 서평도 잘 받았고 책 내용도 좋고… 라이온북스 이름으로 내지만 저도 이 책에 다양한 지원을 통해 분야에서 10년은 팔아줄 수 있는 책으로 만들 생각입니다. (수익은 사무실 비용 내는데 쓰고 평생 점심값이나 ^^)

맨 처음엔 각각 비딩을 했던 책인데 같이 이런저런 이야기하다 보니 책값도 너무 비싸져서 부담되기도 하고 저는 저 책을 잘 팔 수 있는 사람들을 알고 있으니 마케팅을 같이해서 진행해보자 했던 책이 결국 결실을 맺게된 것입니다.

물론 책은 팔아봐야 아는 것이지만 일본 아마존에서 마케팅분야에 스테디로 팔리고 있고 순위도 좋고 하니 잘 되지 않을까~ 둘이 합쳐서 셋의 역활은 해줘야죠.

신간을 한꺼번에 내고 다음 책들을 계속 준비해놓고 있지만 역시 한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의 한계는 분명히 있고 같이 사무실 쓰면서 같이 할 수 있는 책들이 있다면 서로 도울 수 있는 그리고 많은 과정 대신 권한위임을 통해서 책을 공동으로 투자해서 만들어 가는 것도 재미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음번에 어떤 책으로 1/2 또는 1/3 의 투자, 수익배분을 하는 것이 생길지 모르겠지만 함께 새로운 것을 도전해본다는 것 자체에 큰 의미를 두고 판매, 제작도 함께 마케팅도 함께하면 윈윈이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지난주 나온 책들은 어느정도 시장에 안착해서 특별히 매장관리 안해도 잘 팔리고 있는 것 같더군요. 아마 스도쿠365 미니북은 여름방학 되기전에 재판 이상을 찍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미니북은 다행히 링제본 스도쿠 책을 카니발리즘이 되어 잡아먹지는 않더군요. 대신 다른 책들을 잡아먹는 책이 된거 같습니다.

지난주 핑크머니 경제학 서평이벤트 후에 이번주 서평이 하나둘 달리고 있는데 어떤 영향이 있는지도 궁금합니다. 물론 큰 영향력은 없겠지만 그래도 위안을 삼고 다른 카페에서 이벤트를 계속 할 생각입니다.

루디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가 바리스타 사이트에서 매달 5권씩 회원 대상으로 서평이벤트를 해서 보내는 것 처럼 말이죠… (핑크는 대상 카페가 너무 폐쇄적 ㅠㅠ)

저도 다른 분들처럼 매번 자신감을 얹기위해 자기최면으로 나를 속이고 잘 되고 있어 팔리고 있어 라는 말을 주문처럼 외웁니다. 실패한 책은 없고 다만 늦게 팔리는 것 뿐이야 라고 말이죠 ^^ (핑크머니 경제학 때문에 생긴 ㅠㅠ)

다음주에는신간배본 후에 매장을 쭉 돌아볼 생각입니다. 언론쪽은 직접 돌아다녀야 할테고 비밀스런 마케팅 방법도 서서히 진행해야겠죠~

이제 달리고 달리고 또 심장이 터져라 달리는 일만 남았습니다!

아르고나인, 스펙트럼북스, 라이온북스의 책들이 온라인서점을 첫페이지를 정벌하고 ~ 주문장이 쏟아질 때까지~

교보문고 2009년 3월 4주 베스트셀러 스도쿠365 5위

교보문고 2009년 3월 4주 베스트셀러 (20090326~20090402)

스도쿠 365: 매일매일 두뇌트레이닝 [스프링]

취미/스포츠
1 야구란 무엇인가 레너드 코페트 황금가지 20090223 취미/스포츠 ₩18,000
2 멘사 추리 퍼즐(IQ 148을 위한) 데이브 채턴 보누스 20071210 취미/스포츠 ₩7,900
3 노모켄(NOMOKEN). 2: 프라모델을 만들자 노모토 켄이치 에이케이커뮤니케이션즈 20090331 취미/스포츠 ₩15,800
4 프로골퍼 김재환의 골프가이드 김재환 넥서스 20070131 취미/스포츠 ₩20,000
5 스도쿠 365: 매일매일 두뇌트레이닝 ① 손호성 아르고나인 20080710 취미/스포츠 ₩8,800

인도 베다수학: 매일매일 두뇌트레이닝 : 세상을 지배하는 숫자의 비밀 인도수학 시크릿
교양과학
루디루디’S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
23위

admin 에 대해

아르고나인|봄봄스쿨 대표직원 레고시리어스플레이 공인 퍼실리테이터 비주얼씽킹 기업강의, 디자인씽킹 강의 등을 진행하며 다양한 책을 저술했다. 현재는 96p.us 에서 상품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중

Related Posts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