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0년간 가장 사랑받은 그림책 : 클라시코 레트로북스

  19세기 말 원서를 그대로 재현한 100년의 감동! – 클라시코 지금으로부터 100년도 훨씬 전의 옛날. 열악한 인쇄기술과 값비싼 제작비에도 불구하고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저렴한 그림책을 만든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책의 크기를 줄이고, 그림 개수를 줄이고, 색깔을 줄여 누구나 부담 없이 살 수 있는 그림책을 만든 거죠. 아이들은 그 책을 통해 교훈 가득한 옛날이야기와 아름다운 동시를 […]

Read More

어린왕자 프랑스어판(Le Petit Prince) : 1943년 초판본 오리지널 디자인

http://www.yes24.com/24/goods/12344552 1943년에 발행된 어린왕자 초판본을 원래 모습 그대로 복원하여 발행된 소와다리 출판사의 어린왕자는 기존의 책들과는 다른 느낌을 준다. 그것은 바로 오래된 것에 대한 ‘향수’이다. 한국어, 프랑스어, 영어 3권이 세트로 구성되어 있다. 초판본의 커버 디자인을 그대로 재현하여 볼수록 오묘한 느낌을 준다. 새 책인데도 헌책같은 느낌. 방금 산 책인데도 몇십년은 된 듯한 느낌이다. 빈티지 감성이 물씬

Read More

크리스마스 빈티지 레어북 : Night Before Christmas – Visit from St. Nicholas

실제로 책을 보시면 크기가 상당히 작다는데 놀라실 겁니다. 참고로 손바닥보다 조금 큰 정도입니다. 클레멘트 무어의 동시 ‘산타클로스의 방문’에 오즈의 마법사 삽화를 그린 당대 최고의 일러스트레이터 ‘윌리엄 덴슬로우’의 유머 넘치는 그림을 곁들인 세기의 걸작입니다. 미국에서는 크리스마스 이브가 되면 온가족이 모인 자리에서 연장자가 이 시를 낭독하는 문화가 있습니다. TV에서도 가끔 나옵니다. 웅장한 오케스트라 음악에 맞춰 사회 저명 […]

Read More

영국에서 온 장난꾸러기 토끼 : 피터래빗 이야기(베아트릭스 포터)

  피터래빗 이야기는 1902년 영국에서 출간이 되었습니다. 그 후 피터래빗과 친구들의 이야기는 계속 이어져 23권이나 되는 책으로 만들어졌고, 전 세계 어린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동물친구가 되었습니다. 이것은 1902년 발행된 초판을 아이들의 손에 맞는 크기로 조정하고 영어의 라임(운율)을 잘 살려 한글로 옮긴 책입니다. 피터래빗 시리즈 중에서 가장 읽기 편하고 충실하게 번역이 되어 있습니다. 피터래빗 시리즈 중에서 가장 […]

Read More

The Little Prince : 어린왕자 1943년 뉴욕 초판본 (복원판)

  1943년, 2차대전을 피해 생텍쥐페리의 고국 프랑스가 아닌 뉴욕에서 처음 발행된 어린왕자… 이 책은 그 초판본을 복원하여 2013년 3월, 소와다리 출판사에서 출간한 책이다.       생텍쥐페리의 사인이 들어 있는 한정판으로 2,500부에만 사인이 들어 있다. 이것은 상당히 흥미로운 구석이 있는 장치인데? 책 사냥꾼의 구미가 당기는 책이다. 영어판, 프랑스어판 음성 MP3는 출판사 카페를 통해 다운로드할 수 […]

Read More

손글씨 부활 프로젝트 : 멋지도다, 그대의 펜글씨

펜글씨를 연습하기 위해서 딥펜 세트를 장만했습니다. 돈 주고 산 건 펜대(1000원)와 펜촉(펜촉 800원)+윈저 잉크(각색 3000원). 해서 4800원! 펜대는 사포로 싹 밀고 올리브 기름을 바른 다음 잘 말려서 티크색 스테인을 바르고 왁스를 덧발라 매끈하게 마무리했고요. 펜촉은 300원짜리 화신 펜촉 샀다가 잉크만 엄청 먹고 끝이 벌어져서 일제(닉코) 스푼펜촉으로 급 교체했더니 아주 부드럽네요. 잉크는 호미화방에서 샀는데 뭐, 나름 […]

Read More